메뉴 건너뛰기

(서울=연합뉴스) 이한승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가정에서 보내는 시간이 늘면서 인공지능(AI) 서비스 이용이 급증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4월 1일 KT[030200]에 따르면 지난 1분기 KT의 AI 서비스인 기가지니 전체 발화량은 지난해 4분기에 비해 38% 증가했다.

특히 핑크퐁 칭찬하기(333%), 구구단 연습(277%), 끝말잇기(82%), 속담 퀴즈(81%) 등 키즈를 대상으로 한 서비스 이용이 큰 폭으로 증가했다.

코로나19의 확산으로 개학이 연기되면서 자녀들의 사용이 늘어난 것으로 보인다.

 

또 뉴스 서비스 발화량이 135% 상승했다.

TV 시청도 증가했다. 기가지니로 실시간 채널을 검색하거나 재생하는 발화량이 43% 증가했고, 주문형비디오(VOD)을 검색하거나 재생하는 발화량이 53% 늘었다.

요리 분야에서는 '백종원 레시피', '떡국·떡만두국', '김수미 레시피'가 기가지니 이용자들이 가장 많이 즐겨 찾은 요리법이다.

또 기가지니 이용자들이 즐겨 찾은 장보기 품목은 라면, 과자, 쌀, 마스크 등의 순이었다. 특히 코로나19 여파로 마스크 수요가 급증하면서 전분기 순위에 없었던 마스크가 4위를 차지했다.

이밖에 영화 기생충에 나온 '짜파구리', 유튜브 동영상으로 화제가 된 '달고나커피', '요가', '명상' 등의 발화량도 순위에 들었다.

KT 관계자는 "코로나19 여파로 '언택트'(비대면) 성향이 확산하고 가정에서 보내는 시간이 늘면서 기가지니 서비스 이용이 증가했다" 말했다.

 

015.jpg

 

SCROLL TOP